블소 레볼루션

블소 레볼루션 ‘뱀비늘 계곡’ 던전 업데이트, 신규 서버도 추가

▲ 신규 서버 및 던전 업데이트 진행 넷마블이 서비스하는 모바일게임 ‘블레이드앤소울 레볼루션(이하 블소 레볼루션)’이 업데이트를 진행했다. 핵심은 신규 던전 ‘뱀비늘 계곡’과 ‘경천동지’ 서버 오픈이며, ...[더보기]

전설 장비 도안을 획득하자, 블소 레볼루션 ‘2020 초콜릿 FESTA’ 시작

▲ 유저들이 고대하던 신규 점령 지역 추가 (이미지 출처: 넷마블 공식 커뮤니티 갈무리) 13일, 넷마블이 서비스하는 ‘블레이드앤소울 레볼루션(이하 블소 레볼루션)’이 업데이트를 진행했다. 핵심은 이계 2막 PVP 지역과 발렌타인데이 기념 이벤트 ...[더보기]

블소 레볼루션 이계 2막 업데이트, 최상위 장비 ‘빛나는 전설’ 등장

29일, 넷마블이 서비스하는 ‘블레이드앤소울 레볼루션(이하 블소 레볼루션)’이 대규모 업데이트를 진행했다. 핵심은 이계 2막 ‘버려진 고원의 연가’ 추가로, 블소 레볼루션의 오리지널 스토리를 즐길 수 있다. 이계 2막은 신규 ...[더보기]

‘빛나는 전설 무기’ 추가 예고, 블소 레볼루션 업데이트 계획 공개

넷마블이 서비스하는 모바일게임 ‘블레이드앤소울 레볼루션(이하 블소 레볼루션)’이 1월 말 업데이트 계획을 공개했다. 핵심은 신규 스토리와 육성 콘텐츠 추가이며, 일부 편의 기능 개선도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먼저 신규 스토리 ‘이계 2막...[더보기]

이계 2막을 준비하라, 블소 레볼루션 설맞이 업데이트 진행

▲ 설맞이 업데이트 진행 16일, 넷마블은 ‘블레이드앤소울 레볼루션(이하 블소 레볼루션)’의 설맞이 업데이트를 진행했다. 인게임과 공식 커뮤니티를 포함해 열 가지 이벤트를 개최하며, 이를 통해 영웅 장비와 신규 의상을 획득할 수 있다. 전반적으로 ...[더보기]

소환사 상향, 블소 레볼루션 연말 업데이트로 직업 밸런스 조정

▲ 상위 재료 획득 콘텐츠 ‘연금’ 19일, 넷마블은 ‘블레이드앤소울 레볼루션(이하 블소 레볼루션)’의 연말 업데이트를 진행했다. 핵심은 ‘연금’ 시스템과 신규 장비 부위 ‘장갑’ 추...[더보기]

린검사 등장, 블레이드앤소울 레볼루션 ‘1주년 눈꽃 대축제’ 개최

▲ 린검사 스킬 소개 영상 (영상 출처: ‘블레이드&소울 레볼루션’ 유튜브 채널) 28일, 넷마블의 무협 MMORPG ‘블레이드앤소울 레볼루션’은 1주년 맞이 업데이트를 진행했다. 카메라 시점을 비롯한 일부 편의 기능을...[더보기]

최초의 하이브리드 직업, 원작으로 예상하는 블소 레볼루션 ‘린검사’

넷마블의 무협 MMORPG ‘블레이드앤소울 레볼루션(이하 블소 레볼루션)’이 곧 1주년을 맞는다. 이를 기념해 다양한 행사를 진행하며, 그 중 신규 직업 ‘린검사’ 업데이트가 장안의 화제다. 원작의 인기 직업으로, 블소 레볼루...[더보기]

블소 레볼루션 1주년 업데이트 사전등록 개시, ‘린검사’ 등장 임박

▲ 1주년 업데이트 사전등록을 시작한 ‘블소 레볼루션’ (이미지 출처: 넷마블 공식 사이트) 넷마블이 서비스하는 ‘블레이드앤소울 레볼루션(이하 블소 레볼루션)’이 곧 1주년을 맞이한다. 중요한 기념일인 만큼 넷마블은 특별한 행...[더보기]

블소 레볼루션 1주년 대비 이벤트, 10일 출석 시 ‘대주천 장신구’ 획득

▲ 1주년 대비 이벤트를 개최한 블레이드앤소울 레볼루션 14일, 넷마블은 ‘블레이드앤소울 레볼루션(이하 블소 레볼루션)’ 업데이트를 진행했다. 콘셉트는 ‘블소 레볼루션 1주년 대비’로, 이를 기념한 여러 이벤트를 개최해 유저들...[더보기]

[블소 레볼루션] 최강자 결정, 레볼루션 챌린지 ‘류연&뀨상어 팀’ 우승

▲ 2개월 간의 대장정을 마무리한 ‘레볼루션 챌린지’ 2일, 대치동 프릭업 스튜디오에서 넷마블이 서비스하는 ‘블레이드앤소울 레볼루션’의 첫 e스포츠 대회 ‘레볼루션 챌린지’가 진행됐다. 대회 현장에는 지난 10월 26일 치러진 온라인 본선을 돌파한...[더보기]

[포토] 치어풀은 기본에 말 가면까지, ‘블소 레볼루션’ 대회 현장

2일, 아프리카TV 대치동 프릭업 스튜디오에서 ‘블레이드앤소울 레볼루션’의 공식 대회 ‘레볼루션 챌린지’ 결승전이 진행됐다. 현장에는 약 두 달간 진행한 온라인 경기에서 승리한 선수들과 이들을 응원하기 위해 모인 관객들이 모여...[더보기]

비밀번호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