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빛조각사

대한민국 게임대상 최우수상 2019
모바일게임
팔로우 다운로드
7.1

재밌어요

6.1

유저평점

[달빛조각사 꿀팁] BOOK 2.0 업데이트 후 직업별 추천 스탯 투자 방법

카카오게임즈가 서비스하는 모바일게임 ‘달빛조각사’가 정식 서비스를 시작한지 어느덧 2개월이 지났다. 지금까지 다양한 콘텐츠가 추가되었고, 바뀌 부분도 많다. 이를 통해 직업 육성의 핵심인 스탯과 투자 경향에도 차이가 나타났다. 이에 달빛조각사 국민트리는 BOOK 2.0 업데이트 이후 직업별 추천 스탯 투자법을 정리했다. 초창기와 비교해 어떤 방식을 고려해야 하는지 알아보자.

▲ 스탯 투자는 유저에게 있어 제일 큰 흥밋거리다

스탯 재분배 및 조각상이 중요

달빛조각사의 콘텐츠가 점차 발굴되면서 조각상의 필요성이 상당히 높아졌다. 그리고 일시적이지만 음식을 먹어도 스탯이 증가하기 때문에 이 둘을 이용해 특정 스탯을 맞추는 방법이 널리 쓰이고 있다.

추가로 조각상에 대해 알아보자. 개별 조각상은 집 크기에 따라 최대 3개를 넣을 수 있다. 대작 기준으로 빙룡 조각상은 힘을 11 높이며, 야타 조각상은 10, 황금 시오데른 조각상은 9 상승한다. 셋을 합해 힘을 30가량 올릴 수 있는데, ‘맛있는 핫케이크’ 같은 영웅 등급 힘의 요리까지 먹으면 12 상승해 이론상 최대 42까지 올릴 수 있다.

레벨에 따라 스탯을 재분배하는 방법도 있다. 이를 위해선 ‘망각의 물약’이 필요하다. 해당 아이템은 상점에서 40, 70 레벨에 각각 1,000,000 골드로 캐릭터 당 1번 구매할 수 있다. 물론 나비로는 무제한 구매가 가능하지만, 실수로 스탯 투자를 잘못한 게 아니라면 비효율적이니 참고하자.

그리고 체질이나 매력은 물리 방어력을 높이거나 펫을 테이밍할 때 꼭 필요한 스탯이다. 단, 전투에서는 그다지 중요하지 않기 때문에 스탯을 초기화 해도 좋으나 펫이 죽거나 하면 다시 매력을 올려야 하는 단점이 있다. 번거로움을 방지하려면 역시 조각상이나 음식, 장비 옵션 등을 이용해 일정 수준 높이는 것도 좋다.

▲ 판금 갑옷은 마법사나 궁수가 착용하려면 일종의 과정이 필요하다
▲ 망각의 물약은 가급적 골드로 구매하자

직업별 추천 스탯

전사 – 힘이냐 민첩이냐

전사는 기본 능력으로 힘이 제일 높고, 투자 시 순수 공격력이 상승한다. 그리고 공격 명중률을 올리려면 민첩, 물리 방어력을 높이려면 체질이 필요하다. 보통 전사는 힘이 중요하다고 생각할 수 있지만, 명중률과 치명타율이 상승하는 민첩의 중요도 역시 높다. 만약 PVP를 원한다면 힘에 70까지 투자한 후 민첩에 전부 투자, 사냥만 하고 싶다면 명중률 110%가 될 때까지 민첩을 올린 후 힘에 올인하는 방식이 좋다.

▲ 달빛조각사 전사 추천 스탯

성기사 – 사냥과 PVP에 따라 다른 투자

성기사는 기본 능력으로 체질이 제일 좋다. 이에 체질에 집중 투자하는 것이 성기사에게 좋아보이지만, 이보다는 힘, 민첩에 신경 쓰는 게 낫다. 처음에는 힘에 전부 투자하다가 레벨 130 정도가 되면 스탯을 재분배하는 선택이 인기다. 그리고 130 이후에는 PVP용, 사냥용에 따라 스탯 분배가 달라지니 참고하자.

▲ 달빛조각사 성기사 추천 스탯

조각사 – 민첩에 전부 투자

조각사는 모든 기본 능력이 고른 직업이다. 전에도 민첩이 좋다는 분석이 나왔고, 이 기조는 지금도 변하지 않았다. 특히, PVP에 집중하는 유저라면 올 민첩 투자가 적합하다. 혹은 민첩을 120까지 올린 후 나머지를 힘에 투자하는 방법도 나쁘지 않다.

▲ 달빛조각사 조각사 추천 스탯

마법사, 궁수 – ‘판금 갑옷’이 고민 포인트

마법사는 거의 유일하게 지능과 지혜가 높은 직업군이며, 궁수는 민첩에 특화된 직업이다. 이 둘은 ‘판금 갑옷’ 장착을 위해 특정 수치까지 힘에 투자하는 방법이 좋은데, 판금 갑옷에 투자하지 않고 공격력을 높이는 선택도 각광받고 있다. 마법사는 지능에, 궁수는 민첩에 투자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 달빛조각사 궁수 추천 스탯
▲ 달빛조각사 마법사 추천 스탯
어렸을 때부터 쌓아온 지식을 살려 최대한 많은 정보를 전달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게임 이야기라면 그 어떠한 내용도 환영합니다

SNS 화제

댓글

이메일 주소가 허용되지 않습니다Required fields are marked *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 <strike> <strong>

*

비밀번호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