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딘: 발할라 라이징

모바일게임
팔로우 다운로드
8.9

재밌어요

6.6

유저평점

[메카 랭킹] 오딘: 발할라 라이징 ‘디펜더’ 약 4개월 만에 6위 탈환

※ 직업 분포도는 5월 10일, 오전 10시 기준 72개 서버의 각 전투력 랭킹 TOP 20, 총 1,440명 랭커 정보 기준입니다.
※ 랭커 전투력, 길드 랭킹은 5월 10일 오전 10시 기준 전 서버 전투력, 길드 랭킹 정보 기준입니다.
※ 현재 랭커 직업 분포도와 순위와는 일부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 지난주와 크게 다르지 않은 랭커 직업 분포도 (자료: 국민트리 제작)

안녕하세요. ‘오딘: 발할라 라이징(이하 오딘)’ 메카 랭킹입니다. 랭커 직업 분포도는 약간의 점유율 변화와 함께 일부 구간에 순위 변동이 있었습니다. 특히, 오랫동안 고착화돼있던 하위권에서 디펜더의 도약이 눈에 띄네요. 랭커 전투력 및 길드 총 전투력은 ‘무기 형상’ 추가로 크게 증가한 성장폭이 감소했습니다. 한 주 간의 이슈를 메카 랭킹에서 확인해 보세요.

우선 랭커 직업 분포도입니다. 중상위권과 하위권에서 순위 변화가 일어났습니다. 2위에는 ‘아크 메이지’가 올랐습니다. 점유율은 0.4% 포인트 오른 13.8%로, 순위를 한 단계 끌어올렸죠. ‘버서커’는 지난주와 마찬가지로 점유율 13.5%를 유지했지만 3위로 내려왔습니다.

뒤이어 4위는 ‘다크 위저드’로, 지난주보다 0.4% 포인트 하락한 12.9%를 기록했습니다. ‘어쌔신’ 역시 5위를 지켰습니다. 이번 주 점유율은 10.7%였으면, 일주일 전보다 0.9% 포인트 떨어진 수치였군요.

오랫동안 고착화됐던 하위권에서도 순위 변화가 있었습니다. 디펜더가 1월 4일 집계에서 6위에 오른 후 4개월 만에 6위를 탈환했죠. 점유율은 0.1% 포인트 오른 8.3%였습니다. 세인트는 0.8% 포인트 하락한 8.1%를 기록하며 7위로 내려갔습니다. 8위 ‘팔라딘’은 0.5% 포인트 상승한 7.5%였습니다. 끝으로 1위 스나이퍼는 점유율이 1% 포인트 늘어 25.1%로 이번 주를 마쳤습니다.

전 서버 캐릭터 전투력 랭킹

▲ 한 주 만에 크게 줄어든 전투력 상승폭 (자료: 국민트리 제작)

다음은 전 서버 전투력 랭킹입니다. 1위는 프레이야 01 서버 ‘도지900원’ 님입니다. 직업은 아크 메이지이고, 전투력은 6만 9,155이었죠. 지난주보다 35 올랐습니다. ‘무기 형상’ 추가로 전투력이 크게 증가한 후 한 주 만에 소강상태에 접어든 모양새입니다.

2위는 지난주 1위였던 로키 07 서버 ‘왕O형’ 님입니다. 직업은 스나이퍼이며, 전투력은 6만 9,119였습니다. 지난주 대비 전투력이 소폭 하락했군요. 이는 집계 당시 일시적인 세팅의 변화일 수 있습니다. 1위와의 전투력 차이가 크지 않은 만큼 다시 순위 변화가 일어날 수도 있겠네요.

길드 총 전투력 TOP 20

▲ 순위를 한 단계 올린 토르 05 ‘불사파’ 길드 (자료: 국민트리 제작)

이번 주 길드 전투력 랭킹 1위를 차지한 길드는 토르 05 서버의 ‘불사파’였습니다. 길드 총 전투력은 214만 8,756을 기록했습니다. 지난주 2위에서 한 단계 상승했군요. 2위에는 오딘 03 서버 ‘AURA’ 길드가 이름을 올렸습니다. 전투력은 209만 6,086이었습니다.

금주의 유저 투표 : 가장 마음에 든 가정의 달 이벤트와 보상은?

▲ 지난주 유저 투표 결과 (자료: 국민트리 제작)

지난주 ‘훈장 4만 포인트가 있다면 가장 교환하고 싶은 품목은?’을 주제로 투표를 진행했습니다. 1위는 ‘영웅 아바타 소환권’으로, 46.2%의 선택을 받았습니다. 뒤이어 ‘영웅 탈 것 소환권’이 30.8%로 2위, ‘플룸키의 무기 형상 소환권’이 23.1%로 3위에 올랐습니다.

이제 금주의 투표 주제를 발표하겠습니다. 지난주 업데이트 이후 이벤트 던전을 비롯해 다양한 가정의 달 이벤트가 진행됐습니다. 출석 이벤트부터 깜짝 푸시와 핫타임까지 풍성한 보상을 얻을 수 있었는데요, 그렇다면 이 중 가장 마음에 들었던 이벤트와 보상은 무엇인가요? 투표를 부탁하며, 결과는 다음 주 메카 랭킹 시간에 공개하겠습니다.

유저에게 게임 이상의 재미를 더하는 콘텐츠를 전달하겠습니다. 콘텐츠기획팀 기자/사원

SNS 화제

댓글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은 필수 입력 항목입니다.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 <strike> <strong>

*

비밀번호 찾기